토머스, 피닉스 오픈 최종 라운드 전 ‘조부상’
  • 정기구독
토머스, 피닉스 오픈 최종 라운드 전 ‘조부상’
  • 주미희 기자
  • 승인 2021.02.09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스틴 토머스가 2018년 WGC 브리지스톤 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뒤 가족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이 할아버지 폴 토머스다.
저스틴 토머스가 2018년 WGC 브리지스톤 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한 뒤 가족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이 할아버지 폴 토머스다.

저스틴 토머스(28·미국)가 조부상을 당했다.

미국 골프채널은 지난 9일(한국시간) 토머스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웨이스트 매니지먼트 피닉스 오픈 최종 라운드 전에 조부상을 당했다고 전했다.

최종 라운드 오전 일찍 토머스의 할아버지인 폴 토머스가 세상을 떠났다. 16번홀까지 3타를 잃고 부진했다. 17번홀(파4)에서 15m 이글을 잡고도 표정이 좋지 않았다. 3라운드까지 역전 우승 가시권이었지만 마지막 날 1타를 잃고 공동 13위(13언더파 271타)를 기록한 토머스의 부진엔 조부상의 충격이 컸던 것으로 보인다.

9일 토머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천국은 좋은 사람 한 명을 얻었다. 내가 얼마나 많은 퍼트를 놓쳤는지 할아버지에게 말해주고 싶다. 전화 통화로 들리는 할아버지의 목소리만큼 날 행복하게 해주는 건 없다. 사랑하는 할아버지가 보고 싶다"고 적었다.

토머스의 할아버지 폴은 17세에 학교를 그만두고 골프 프로로 경력을 쌓았다. 투어 프로 선수로 성공은 거두지 못했지만 신시내티에서 티칭 프로로 활동했다. 1960~1961년 PGA 챔피언십과 1962년 US 오픈에 출전한 바 있다.

그는 2017년 PGA 챔피언십에서 메이저 챔피언이 된 손자가 세계 랭킹 1위에 오르는 모습을 지켜봤고 2018년 월드골프챔피언십(WGC) 브리지스톤 인비테이셔널에서도 저스틴의 우승을 직접 봤다. 저스틴 토머스는 현재 PGA 투어 통산 13승을 거뒀고 세계 랭킹 3위에 올라 있다.

[주미희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chuchu@golfdigest.co.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잡지사명 : (주)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제호명 :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2, 6층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대표전화 : 02-6096-2999  /  팩스 : 02-6096-2998
잡지등록번호 : 마포 라 00528    등록일 : 2007-12-22    발행일 : 전월 25일     발행인 : 홍원의    편집인 : 손은정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전민선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민선
Copyright © 2021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ms@golfdiges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