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어 현장을 제대로 즐기는 '펀'한 골퍼들 #2
  • 정기구독
투어 현장을 제대로 즐기는 '펀'한 골퍼들 #2
  • 인혜정 기자
  • 승인 2019.10.04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장에서 뻔하기보다  ‘펀(Fun)’하게 골프를 즐기는 선수와 갤러리들의 모습을 찾아봤다.

1. 2018년 파머스 인슈어런스오픈 1라운드에서 호랑이가 팬들을 업을 듯한 인형 탈을 쓰고 나타난 우즈 팬들.

2. 존 데일리가 1995년 디오픈챔피언십에서 우승을 확정 짓고 그의 아내와 포옹하던 찰나에 발가벗은 스트리커가 그를 향해 뛰어가는 모습.

3. 2006년 플레이어스챔피언십 연습 라운드, 코스 주변에서 슬라이딩을 즐기는 어린 팬들.

4. 2017년 솔하임컵 최종일에 미국팀 폴라 크리머가 싱글 매치에서 우승 후 저리나 필러와 세리머리하는 순간.

5. 2005년 용인 에버랜드에서 일곱 살 침팬지 루디가 골프를 하는 귀여운 모습.

6. 2013년 솔하임컵에 ‘캡틴 아메리카’의 모습으로 나타난 팬.

7. 2017년 영국 로열 버크데일에서 열린 디오픈 챔피언십에서 컬러풀한 패턴이 가미된 팬츠를 입은 유니크한 갤러리들.

[인혜정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ihj@golfdigest.co.kr]

(사진=게티이미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잡지사명 : (주)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제호명 :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2, 6층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대표전화 : 02-6096-2999  /  팩스 : 02-6096-2998
잡지등록번호 : 마포 라 00528    등록일 : 2007-12-22    발행일 : 전월 25일     발행인 : 홍원의    편집인 : 손은정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우민수    청소년보호책임자 : 우민수
Copyright © 2019 스포티비골프다이제스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