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시환의 골프용품 이야기 #16] 페이스앵글과 오프셋
  • 정기구독
[류시환의 골프용품 이야기 #16] 페이스앵글과 오프셋
  • 류시환 기자
  • 승인 2019.04.30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해하기 쉽게 풀어본 골프용품 전문용어

골프용품 설명에 등장하는 다양한 전문용어. 그동안 어렵게 느꼈던 골프용품 전문용어를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드립니다.

영원한 고민 ‘슬라이스’

우리는 골프를 시작한 후부터 슬라이스를 고민하고 있습니다. 볼이 오른쪽으로 휘어지는 샷인데 교습가들의 얘기를 종합하면 일반 골퍼의 슬라이스 패턴이 이러하다고 합니다. 여러분은 어떤지 비교해보십시오.

초급자 때는 오른쪽으로 출발해 오른쪽으로 휘어지는 푸시 슬라이스입니다. 이때 웬만해선 볼을 왼쪽으로 보내기 쉽지 않지요. 어느 정도 시간이 지나면 왼쪽으로 출발해 오른쪽으로 크게 휘는 풀 슬라이스로 변합니다. 슬라이스를 의식할수록 볼은 더 많이 휩니다.

다운스윙 때 체중을 왼쪽으로 옮기는 법을 체득한 후 슬라이스가 덜해집니다.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샷이 왼쪽으로 휘어집니다. 볼을 왼쪽으로 보내고 싶은 욕구의 산물인 손목 회전이 훅을 만든 것이지요.

오른쪽과 왼쪽을 오가던 샷은 어느 시점부터 안정됩니다. 더 슬라이스를 고민하지 않아도 될 것 같은 시기죠. 그런데 라운드 중 한두 번씩 오른쪽으로 날아가는 슬라이스가 발생합니다. 긴장을 늦추는 순간 어김없이 휘어지니 우리에게 슬라이스는 ‘영원한 고민’일 수밖에 없습니다.

슬라이스의 원인

슬라이스가 만들어지는 원인은 다음과 같습니다. 볼이 출발하는 방향을 결정하는 ‘페이스 앵글’과 휘어지는 스핀을 만드는 ‘스윙 궤도’입니다. 볼이 페이스 어느 지점에 맞느냐도 슬라이스의 원인입니다.

페이스 앵글이 슬라이스를 만드는 것은 이렇습니다. 임팩트 순간 페이스가 열리면 볼은 오른쪽으로 출발합니다. 사이드 스핀이 더해지지 않으면 페이스 방향대로 똑바로 날아가는 푸시입니다. 여기에 헤드가 바깥에서 안으로 이동하는 아웃-인 스윙 궤도면 볼에 오른쪽으로 휘는 스핀이 걸립니다. 푸시 슬라이스가 만들어지는 것이지요. 

페이스 앵글이 닫혀 임팩트되면 볼은 왼쪽으로 날아갑니다. 이때 아웃-인 스윙 궤도가 더해지면 왼쪽으로 출발해 오른쪽으로 휘는 풀 슬라이스가 됩니다.

스퀘어 페이스 앵글에 인-투-인 스윙 궤도라도 볼이 페이스 안쪽(힐쪽)에 맞으면 슬라이스가 발생합니다. 우리가 처음 알아봤던 ‘기어 효과’ 때문입니다. 중심을 벗어난 타격 때 헤드가 비틀리고 볼은 비틀림만큼 반대로 회전하는 스핀이 걸리는 것입니다.

슬라이스 해소를 위한 세 가지 조건

슬라이스를 해소하려면 임팩트 때 세 가지 조건이 갖춰져야 합니다. 볼이 타깃을 향해 출발하도록 페이스 앵글이 스퀘어라야 합니다. 또 기어 효과로 사이드 스핀이 만들어지지 않도록 볼을 페이스 중심에 맞혀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일명 ‘깎아 치는 샷’으로 사이드 스핀이 발생하지 않게 인-투-인 스윙 궤도라야 합니다.

세 가지 조건을 모두 갖추는 게 쉽지는 않습니다. 가장 좋은 방법은 많은 연습을 통해 몸이 기억하도록 체득하는 것이지요. 골프 클럽의 도움을 받는 것도 한 방법입니다. 스윙 궤도와 페이스 중심에 볼을 맞히는 것은 골퍼의 몫이지만 골프 클럽이 스퀘어 페이스 앵글을 도울 수는 있습니다. 임팩트 때 페이스가 열려 푸시 슬라이스가 만들어지는 골퍼라면 말입니다.

오프셋이 적은 머슬백 아이언(왼쪽)과 많은 캐비티백 아이언의 모습.
오프셋이 적은 머슬백 아이언(왼쪽)과 많은 캐비티백 아이언의 모습.

페이스 앵글과 오프셋의 도움

드라이버와 아이언은 각각 다른 방식으로 오픈 페이스에 의한 슬라이스 해소를 추구합니다. 

드라이버는 페이스 앵글을 1도 정도 닫힌 설정입니다. 골퍼가 느끼지 못하지만 미세하게 타깃 왼쪽을 향해 닫혀 있습니다. 슬라이스 빈도가 높은 초급자를 위한 드라이버 대부분 페이스 앵글이 닫혔다고 보면 됩니다. 주의할 점은 풀 샷과 풀 슬라이스를 만드는 골퍼입니다. 볼이 더 왼쪽으로 날아가는 문제가 생길 수 있습니다.

아이언은 오프셋으로 슬라이스를 줄입니다. 오프셋은 샤프트와 페이스 리딩에지의 단차를 의미합니다. 샤프트가 꽂히는 호젤과 리딩에지의 단차이기도 합니다. 임팩트 때 손목의 회전이 부족한 골퍼는 페이스가 열려서 푸시와 슬라이스가 발생합니다. 오프셋이 클수록 헤드가 뒤에 있으므로 골퍼의 오픈 페이스 앵글 편차가 그만큼 줄어드는 것이지요. 반대로 손목의 회전이 많은 골퍼는 볼이 왼쪽으로 휘어지게 만들므로 오프셋이 적은 것을 선택해야 합니다.

이번 시간에는 페이스앵글과 오프셋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다음 시간에는 ‘샤프트 CPM’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류시환의 골프용품 이야기] 이해하기 쉽게 풀어본 골프용품 전문용어는 매주 화요일에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류시환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soonsoo8790@golfdigest.co.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잡지사명 : (주)골프다이제스트코리아    제호명 : 골프다이제스트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2, 9층 ㈜골프다이제스트코리아    대표전화 : 02-6096-2999  /  팩스 : 02-6096-2998
잡지등록번호 : 마포 라 00528    등록일 : 2007-12-22    발행일 : 전월 25일     발행인 : 홍원의    편집인 : 손은정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왕시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왕시호
Copyright © 2019 골프다이제스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