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 루키' 조아연의 캐디백 속에는?
  • 정기구독
'슈퍼 루키' 조아연의 캐디백 속에는?
  • 전민선 기자
  • 승인 2019.04.26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롯데렌터카여자오픈에서 우승한 ‘울트라 루키’ 조아연의 캐디백 속에는? 

 
① 지난해 볼빅과 메인 스폰서 계약을 맺었다. 후원사를 만나 든든하다. 편안한 마음으로 필드에 나설 수 있다.


② 한정판으로 나온 PXG 볼 마커. 너무 예뻐서 선물로 받은 이후에 줄곧 사용 중이다.


③ 끈적거리지 않고 산뜻하게 발리는 데다 쿨링 효과까지 있어서 즐겨 사용하는 누벨덤 선스크린 젤.


④ 아이언을 잡으면 볼을 홀에 가깝게 붙일 수 있을까 하는 불안감이 전혀 없다. 특히 미들 아이언은 자신 있다. PXG 0311T 8번 아이언을 가장 즐겨 사용한다.


⑤ 아버지가 어릴 때부터 줄넘기를 시켰다. 2단 뛰기는 기본 150개 정도 한다. 비거리를 늘이려면 순발력을 늘려야 한다. 순발력을 키우는 데 큰 도움이 돼 꾸준히 하고 있다.


⑥ 스윙에서 얼라인먼트만큼 중요한 게 없다. 스위트스폿을 맞혔다고 해도 방향이 틀어져 있으면 말짱 꽝이니까. 연습장에 가자마자 얼라인먼트 스틱을 놓고 연습하는 이유다.


⑦ 퍼팅할 때 몸이 들리는 습관이 있어서 임팩트가 불안정하다. 이를 고치기 위해 사용하는 연습 도구.


⑧ 올해 PXG와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그래서 처음 착용한 장갑. 예쁜데 감도 좋다.


⑨ 매 대회 연습 라운드에서 실거리를 측정할 때 부쉬넬의 거리 측정기를 사용한다.


⑩ 강한 햇빛 때문에 인상을 찌푸리게 된다. 그래서 얼마 전부터 선글라스를 꼭 챙긴다.


⑪ 초등학교 3학년 때부터 볼빅 볼을 사용하고 있다. 핑크 컬러를 좋아한다. 

 

⑫ PXG 0811 LX 드라이버로 바꾼 후 정확성이 좋아졌다. 티잉 그라운드에서 자신감이 생겼다. 로프트 9도, 샤프트는 아크라 투어 Z X445 4M을 끼웠다. 이 드라이버의 헤드커버.

[전민선 골프다이제스트 기자 jms@golfdigest.co.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잡지사명 : (주)골프다이제스트코리아    제호명 : 골프다이제스트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2, 9층 ㈜골프다이제스트코리아    대표전화 : 02-6096-2999  /  팩스 : 02-6096-2998
잡지등록번호 : 마포 라 00528    등록일 : 2007-12-22    발행일 : 전월 25일     발행인 : 홍원의    편집인 : 손은정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왕시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왕시호
Copyright © 2019 골프다이제스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