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측정기, 활용도를 높이자
  • 정기구독
거리측정기, 활용도를 높이자
  • 김기찬
  • 승인 2018.06.06 0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리측정기, 활용도를 높이자


레이저 거리측정기 더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레이저 거리측정기는 골프 코스에서 핀을 비롯한 특정 물체까지의 거리를 측정하는 데 사용한다. 정확하게 측정한 거리는 곧 전략적인 플레이로 이어지기 때문이다. 스코어를 줄이려면 올바른 판단이 필요하다. 하지만 대부분의 골퍼가 다양한 위치를 찍기보다는 핀까지의 거리를 알아내는 데만 거리측정기를 사용한다. 그린 또는 페어웨이 주변 장해물까지의 거리를 측정하면 위험에 빠질 확률도 줄일 수 있다.

다양한 장해물까지의 거리를 확인하자 코스에 나가면 다양한 환경을 접하게 된다. 그린 주변의 벙커나 워터 해저드가 있고 시야를 가리는 나무가 있을 때도 있다. 페어웨이 폭이 좁아지기 시작하는 위치가 있고 내리막이나 오르막 라이가 걸리는 거리가 있다. 이렇게 특정 거리를 알면 어려운 상황의 샷을 피해갈 수 있다.

핀이 아닌 다른 곳을 찍고 거리를 측정하면 올바른 클럽을 선택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예를 들어 그린 앞 벙커의 턱을 찍으면 벙커에 빠지지 않기 위해 캐리 거리로 얼마나 보내야 하는지 알 수 있다. 안정적인 플레이를 위해 더 긴 클럽을 선택할 수 있다는 뜻이다. 여유 공간이 넓은 자리까지의 거리를 확인하면 미스 샷이 발생할 수 있는 예상 범위를 감안하고 자신 있게 샷을 할 수 있다.

핀이 그린 뒤쪽에 꽂혀 있는데 그린 뒤에 여 유 공간이 없다면 핀까지 정확한 거리를 보내기보다는 짧게 공략할 수 있게 된다. 파5인 홀에서 페어웨이가 끊겼거나 중간에 해저드가 있다면 레이업을 하거나 돌아갈 수 있다. 더 긴 클럽을 잡고 바로 공략할 수도 있다. 이렇게 코스 내 다양한 물체까지의 거리를 잘 파악하고 있으면 능력에 따라 공략법이 다양해진다.

연습장에서도 사용하자 거리측정기를 반드시 코스에서만 사용하는 것은 아니다. 연습장에서도 효과가 있다. 가령 1층이 아닌 3층이나 4층에서 연습을 할 때 연습장 바닥에 적힌 거리가 고도 차이 때문에 잘 맞질 않는다. 최근에 출시되는 대부분의 거리측정기는 고도 차이를 계산하기 때문에 정확한 거리를 알려준다. 고도차를 고려한 정확한 거리에 맞춰 연습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연습장에는 목표물이 한 곳에만 있는 경우가 많다. 그렇기 때문에 목표물을 겨냥하고 연습한다면 타석에 따라 거리 다를 수밖에 없다. 이럴 경우 거리 측정기를 통해 목표물까지의 거리를 파악하면 제대로 된 거리 연습을 할 수 있다.

기능을 잘 활용하자 거리측정기는 꾸준히 발전한다. 다양한 기능이 내재돼 있는데 이런 기능을 활용하면 더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가령 번거롭게 여러 곳을 찍지 않고 좌우로 움직이면 거리가 거기에 맞춰 바뀌는 스캔 기능이 있 다. GPS 기능을 채용한 하이브리드 거리측정기도 나왔다. GPS를 통해 대략적인 거리가 나타나고 더 정교한 거리는 레이저를 사용하는 방식이다. 또 밝은 날이나 흐린 날에 따라 투과되는 빛의 밝기가 다르기 때문에 세팅을 통해 표시창의 글씨를 다른 색으로 표현할 수 있다.



보이스캐디 L4 ▶ 고성능 디텍팅 부스터가 장착돼 1000야드까지 빠르고 정확한 거리를 측정할 수 있다. 6배율 클리어 렌즈를 사용한다. 노멀 모드와 핀 모드 두 가지를 제공한다. 노멀 모드는 연속으로 목표물의 거리를 측정하며 핀 모드는 핀을 제대로 측정하면 진동으로 확인시켜준다. 가격 34만9000원.



보이스캐디 CL ▶ 이전 제품인 SL1에 대비해 렌즈 투과율이 70% 향상됐다. 더 넓은 시야를 더 밝고 깨끗하게 확인할 수 있다. 새로운 알고리즘을 탑재해 클럽의 거리별 탄도를 분석해 정확한 보정거리를 제공한다. 버튼 하나로 노멀 모드와 핀 모드로 세팅할 수 있다. 무게는 161g이며 명함 지갑과 비슷한 크기다. 가격 51만9000원.



부쉬넬 프로 X2 ▶ 공식 대회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고도차에 따른 보정 거리를 알려주는 슬로프 기능을 쉽게 껐다 켤 수 있다. 듀얼 디스플레이 테크놀로지를 통해 날씨나 환경에 따라 디스플레이의 색을 바꿀 수 있다. 핀 시커 기능으로 깃발을 조준했을 때 진동을 줘 목표물을 제대로 잡았음을 알려준다. 가격 68만원.



르폴드 GX 2i3 ▶ 풀 스캔 기능은 측정 버튼을 누른 상태로 돌려보면 목표물 거리를 읽어 표시해준다. 클럽 셀렉터 기능이 있어 골퍼에게 맞춤형으로 클럽을 선별해주기도 한다. 또 온도와 고도를 입력하면 그에 따른 보정 거리도 제공한다. 안개 모드를 켜면 더 두껍고 강한 레이저를 발사해 거리를 알려준다. 가격 66만원.



텍텍텍 VPRO500S ▶ 핀 슬로프 기술은 고도차에 의한 경사 보정거리를 알려준다. 디옵터 조정 기능은 근시든 원시든 사물을 명확하게 보여준다. 더 선명하게 물체를 볼 수 있다. 스캔 모드와 핀 시커 모드가 있고 첫 타깃 우선 모드를 통해 가장 가까운 피사체의 거리를 측정해준다. 원하는 목표물을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다. 가격 미정.

사진_전성환, 이승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잡지사명 : (주)골프다이제스트코리아    제호명 : 골프다이제스트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월드컵북로56길 12, 9층 ㈜골프다이제스트코리아    대표전화 : 02-6096-2999  /  팩스 : 02-6096-2998
잡지등록번호 : 마포 라 00528    등록일 : 2007-12-22    발행일 : 전월 25일     발행인 : 홍원의    편집인 : 손은정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한원석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원석
Copyright © 2018 골프다이제스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